2020.01.21 (화)

  • 맑음속초0.2℃
  • 맑음-3.1℃
  • 맑음철원-5.9℃
  • 맑음동두천-4.3℃
  • 맑음파주-5.8℃
  • 맑음대관령-5.4℃
  • 맑음백령도1.1℃
  • 맑음북강릉0.0℃
  • 맑음강릉2.2℃
  • 맑음동해2.5℃
  • 맑음서울-3.2℃
  • 맑음인천-2.1℃
  • 맑음원주-1.3℃
  • 구름많음울릉도3.6℃
  • 맑음수원-2.5℃
  • 맑음영월-0.1℃
  • 맑음충주-1.8℃
  • 맑음서산-2.4℃
  • 맑음울진1.1℃
  • 맑음청주-1.0℃
  • 맑음대전-0.9℃
  • 맑음추풍령-0.9℃
  • 맑음안동-0.4℃
  • 맑음상주-0.1℃
  • 맑음포항3.1℃
  • 맑음군산0.3℃
  • 맑음대구2.4℃
  • 맑음전주-0.3℃
  • 맑음울산2.7℃
  • 맑음창원3.4℃
  • 맑음광주2.4℃
  • 맑음부산3.8℃
  • 맑음통영3.2℃
  • 맑음목포2.3℃
  • 맑음여수3.5℃
  • 맑음흑산도3.8℃
  • 맑음완도3.9℃
  • 맑음고창1.8℃
  • 맑음순천1.2℃
  • 맑음홍성(예)-0.8℃
  • 구름조금제주7.2℃
  • 구름조금고산6.7℃
  • 구름조금성산4.7℃
  • 맑음서귀포6.7℃
  • 맑음진주-3.2℃
  • 맑음강화-5.0℃
  • 맑음양평-1.5℃
  • 맑음이천-2.1℃
  • 맑음인제-1.1℃
  • 맑음홍천-2.5℃
  • 맑음태백-4.3℃
  • 맑음정선군-2.0℃
  • 맑음제천-2.9℃
  • 맑음보은-1.8℃
  • 맑음천안-1.8℃
  • 맑음보령-0.6℃
  • 맑음부여-0.6℃
  • 맑음금산-0.4℃
  • 맑음부안0.9℃
  • 맑음임실-0.5℃
  • 맑음정읍0.5℃
  • 맑음남원-0.7℃
  • 맑음장수-2.2℃
  • 구름조금고창군1.1℃
  • 구름많음영광군2.2℃
  • 맑음김해시3.1℃
  • 맑음순창군1.2℃
  • 맑음북창원2.0℃
  • 맑음양산시2.3℃
  • 맑음보성군3.2℃
  • 맑음강진군3.2℃
  • 맑음장흥2.6℃
  • 맑음해남1.7℃
  • 맑음고흥2.0℃
  • 맑음의령군3.3℃
  • 맑음함양군1.0℃
  • 맑음광양시2.7℃
  • 맑음진도군4.0℃
  • 맑음봉화-2.0℃
  • 맑음영주-0.5℃
  • 맑음문경-1.0℃
  • 맑음청송군0.1℃
  • 맑음영덕1.9℃
  • 맑음의성-0.1℃
  • 맑음구미1.8℃
  • 맑음영천1.5℃
  • 맑음경주시2.6℃
  • 맑음거창-0.1℃
  • 맑음합천1.1℃
  • 맑음밀양-2.0℃
  • 맑음산청1.6℃
  • 맑음거제2.2℃
  • 맑음남해4.0℃
남극 장보고과학기지 주변 해저지형은 어떤 모습일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극 장보고과학기지 주변 해저지형은 어떤 모습일까?

국립해양조사원, 남극 장보고과학기지 주변 수로조사 실시 완료

 국립해양조사원(원장 강용석)은 지난 2017년부터 실시한 남극 장보고과학기지 주변에 대한 수로조사 결과를 발표하였다.

 

 이번 수로조사에서 국립해양조사원은 수중음향측심기, 드론(UAV), 3D 캐너 등 첨단장비를 이용하여 장보고과학기지 주변의 해안선과 해저지형, 표층퇴적물 등을 조사하였다.

 

 주요 조사 내용을 살펴보면, 장보고과학기지 앞 바다의 수심은 0~750m이며, 대부분 암반이나 뻘로 이루어져 있다. 해안선으로부터 200~300m 지점에서 경사가 급해지며, 가장 가파른 곳은 약 의 경사각을 이루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한, 장보고과학기지 앞 바다 양측으로 큰 해저골(바다 밑바닥의 움푹 패어 들어간 곳) 2개소가 발달되어 있고, 장보고과학기지와 캠밸 빙설 사이에서는 2~5m 깊이의 포트홀(침식작용에 의해 형성된 항아리 모양의 구멍) 50~60m 깊이의 웅덩이, 에스커(빙하 밑으로 흘러내리는 융빙수(빙하에서 녹아 흐르는 물)를 따라 운반된 토사가 쌓여 만들어지는 길고 좁은 모래 언덕) 지형으로 유추되는 해저지형이 확인되었다.

 

 국립해양조사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쇄빙연구선 아라온호새로운 묘박지를 선정하기 위한 기초자료를 확보하였다. 새로운 묘박지로 논의된 해역은 15m 수심 부근이라 흘수(수면-선박 밑바닥 수직거리) 7.5m의 아라온호가 머무르기에 충분하며, 기존 묘박지보다 더욱 가까워 접근이 수월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국립해양조사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활용하여 남극 장보고과학기지 부근(Approaches To The Jang Bogo Station)’ 국제해도 간행을 추진하고 있다. 국제해도가 간행되면 장보고과학기지 주변을 항해하는 선박의 안전 확보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국립해양조사원은 장보고과학기지로부터 약 770km정도 떨어져있는 진출입 항로 주변 특이 해저지형에 대해 우리말 국제해저지명 3건을 등재(삿갓해산(2017), 설악해산(2017), 해달해산군(2018))한 바 있으며, 나머지 3건에 대한 등재도 추진할 계획(돌개해저구릉 1건은 올해 추진 중, 해산노출암은 등재 추진 예정)이다. 

 

 또한, 올해 하반기부터 3년간 대한민국 첫 남극과학기지인 세종과학기지 주변의 선박 안전항해 및 효율적인 연구활동 지원을 위한 정밀 수로조사도 새롭게 실시할 예정이다.

 

 황준 국립해양조사원 수로측량과장은 이번 수로조사 결과는 그동안 해저지형 정보가 부족했던 남극 장보고과학기지 주변의 선박 안전항해 및 남극연구 활동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이번 수로조사 결과는 국립해양조사원 극지 항해안전포털(www.khoa.go.kr/ pola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 남극 장보고과학기지 주변 해저지형은 어떤 모습일까.hwp (15.2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